메뉴 건너뛰기

Life thurough the Frame - DPhotoLife.com

풍경

Cityscape
2017.06.15 20:32

"거위"에서 "백조"로

조회 수 23 추천 수 1 댓글 0

IMG_1255.jpg EXIF Viewer제조사Canon모델명Canon EOS 6D소프트웨어Windows Photo Editor 10.0.1001촬영일자2017:05:08 11:48:19노출시간1/1250초감도(ISO)1600조리개 값F/8.0조리개 최대개방F/8.0촬영모드조리개 우선 모드측광모드스팟촛점거리32mm사진 크기1200x800

 

독일 가톨릭의 Martin Luther 신부가 AD 1517년 당시 로마 가톨릭 교회의 부패와 타락을 비판하는 내용의 95개조 반박문을 발표하여 시작된 "종교 개혁" 보다 

약 100년이 앞선 AD 1415년에 존 위클리프의 예정구원론을 기반으로 하여 "이신칭의"의 교리를 주창하다가 콘스탄츠 공의회의 종교재판에 의하여 화형으로 죽은,

Praha 대학의 총장이며 국왕의 미사를 집례하는 신부였던 Jan Hus(얀 후스)의 동상이 Praha 광장에 서 있습니다.  

 

이신칭의(以信稱義) : (오직 사람이 하나님으로부터 "의롭다고 인정하여 주심"을 얻는 것은, 율법의 행위에 있지 않고 오직 은혜로 그리스도 안에 있는 믿음으로 의롭다함을 받는다)는

성경의 로마서와 갈라디아서의 말씀을 근거로 하는 개신교 교리.

이신칭의를 주창하던 보헤미아(지금의 체코) Jan Hus 신부가 화형 당하여 순교한 지 100년이 지나서 독일의 Martin Luther, 프랑스의 John Calvin 등에 의하여 종교 개혁이 완성되고,

마침내 기독교는 Roman Catholic Church와 개신교(Protestants Church)로 갈라서게 되었습니다. 

 

그는 화형당하면서 "너희들이 거위(얀 후스)를 잡아 기어이 구워죽이고 있지만 백 년이 지나면, 백조가 나타나서 유럽을 뒤흔들 것이고, 그 때는 구워 죽이지 못할 것이다!"라는

유언을 남겼다고 하는데, 이 때문에 백조는 루터파의 상징 중 하나가 되었다고 합니다.


  1. Frame 0 newfile

  2. 공사중.. 0 file

  3. Boats 0 file

  4. 불투명한 미래를 계획하며 2 file

  5. 저 푸른 초원 위에 그림같은 집을 짓고... 0 file

  6. 물은 언제주나? 0 file

  7. 아침 0 file

  8. 라벤다 여인 0 file

  9. 호수 0 file

  10. 지하 취조실 0 file

  11. 오래된 약속 0 file

  12. 민들레 홀씨되어 1 file

  13. 긴 하루의 끝자락 그리고 , 1 file

  14. 실체와 반영 1 file

  15. 세월 2 file

  16. 어둠이 찾아온 Ponte Vecchio 위에는.. 0 file

  17. "거위"에서 "백조"로 0 file

  18. 숨어서 보는 폭포가 더 아름다워라.... 0 file

  19. "악마의 정원"이라고도 불리는 Plitvice Lakes National Park 2 file

  20. 비상 1 file

  21. 빛이 가니.... 더욱 아름다운 빛이 오는구나. 3 file

  22. Karlův most 0 file

  23. 폭포수 0 file

  24. Český Krumlov 1 file

  25. 더 밝은 네일을 기약 하면서^^^^^ 2 file

  26. 어떤 어려움도 멀리서 보면 쉬워 진답니다 3 file

  27. Český Krumlov(crooked meadow) 1 file

  28. 벽에 낙서하지 말라고 했찌? 1 file

  29. 끊어져버린 약속 1 file

  30. 계곡물에 발 담그고 0 file

  31. 포도원 0 file

  32. 한여름에 폭포 1 file

  33. ricketts glen 0 file

  34. 얼음 꽃 1 file

  35. 여름 ,바다,친구,햇살을 즐기며 0 file

  36. Green Sounds 3 file

  37. DATING AT TWILIGHT 0 file

  38. 파스타 여인의 유혹 1 file

  39. 오직 하늘로 부터 빛만이.. 0 file

  40. The Bridge over the troubled Water... 0 file

  41. Walking on the Emerald-glass 2 file

  42. 다시 걷고 싶은 길 0 file

  43. in the mist 0 file

  44. Mansion 2 file

  45. 소통장애 3 file

  46. 신비한 물결 4 file

  47. 수많은 맹세와 약속들.... 2 file

  48. 기억 속으로.... 6 file

  49. 하루의 일과를 마치고 6 file

  50. 폭포와 아이들 2 file

  51. 썰물이 나간후... 1 file

  52. memorial day 바베큐를 즐긴후에 느긋한 여유로움이 ... 3 file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8 Next
/ 18
위로